산지 한 3개월쯤 되었나 usb단자가 안으로 밀려들어가버리는 대참사가 일어났는데

이게 as를 보내기도 미묘한 것이 제주도에 기거하는 지라

가는데 5000~8000원이 든다는 계산이 나온다 (택배비 반반 부담)

이 물건이 가격이 9000원대인지라 as를 보내는 스트레스를 받기 보다는

내가 고쳐보고 안되면 새로 살까하는 마음에 뜯어보기로 겟......

예상대로 부실한 납땜덕분에 usb단자가 아에 뜯겨버린것 ..

그래서 양옆의 고정부위를 납을 듬뿍 ? 칠해주고

접점부위도 예전의 무슨 선그어넣은 수준보다 훨씬 두껍게 해주었다.

뭐 다시 설치해서 보니 성공.........(마지막 접점부위를 할대 살짝 선을 넘어서 불안했는데 이상없이 된다.)

as를 했으면 스카이디지탈 쪽에 항의도 해야하고(이 무슨 내구력이 이래!) 택배비도 부담해야 하는데

뭐 그런 스트레스없이 해결되어서 다행 .........
Posted by 월반장

댓글을 달아 주세요